Shell of Dasulgi

IMG_1953

끓는 물로 너의 목숨을 죽여 사람을 보양케 해주었으니, 비록 미물이나마 미안하고 고맙다. 너의 살과 즙으로 얻은 기력을 헛되이 하지 않고 세상을 조금이나마 이롭게 하는 데 쓰게 해 주렴.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